조지 플로이드 시위: 동상이 훼손되고 있다

조지 플로이드 시위: 동상이 훼손되고 있다

영국의 인종차별 반대 시위대가 17세기 노예 무역상 동상을 철거하고 즉시 항구 깊은 물에 던졌을 때 메시지는 분명했습니다.

Edward Colston의 배는 약 80,000명의 남성, 여성 및 어린이를 아프리카에서 아메리카로 수송한 것으로 믿어집니다. 그러나 그의

기억은 그의 막대한 부로부터 혜택을 받은 그의 고향 브리스톨에서 수세기 동안 존경을 받았습니다.

정부는 일요일에 그 행동을 비난했지만, 시위대는 그것이 변화를 의미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조각상은 ‘이 사람은 위대한 일을 한 위대한 사람이었습니다.’라고 말하는 것입니다. 사실이 아닙니다. 그는 노예 무역상이자 살인자였습니다.

” 역사가 David Olusoga가 BBC News에 말했습니다.

조지 플로이드 시위

토토사이트 브리스톨에서와 같은 세계적인 시위는 도시의 식민지 또는 노예 소유 역사와 이를 대표하는 인물에 빛을 비추었습니다.

“George Floyd”와 “BLM”(Black Lives Matters)이라는 단어로 그렸습니다.

에든버러의 세인트 앤드류 광장에 있는 150피트(46m) 높이의 멜빌 기념비는 헨리 던다스를 기리기 위해 1823년에 세워졌습니다.

Dundas는 18세기와 19세기에 이 나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정치인 중 한 사람이었고 “무관한 왕”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는 1792년에 노예 제도를 폐지할 법안에 대한 수정안을 제출하고 보다 “점진적인” 접근 방식을 선택했습니다.

이로써 관행은 그렇지 않았을 때보다 15년 동안 계속될 수 있었습니다. 수천 명의 사람들이 기념비 철거를 요구하는 청원에 서명했습니다.

조지 플로이드 시위

기념비에 대한 시위가 진행되는 가운데 관리들은 도시와 노예 제도의 연관성에 대한 “반성적” 세부 사항을 제공하는 명판을

기념물에 추가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Adam McVey 에든버러 시의회 지도자는 BBC에 “우리는 우리의 이야기를 전하고 사람들이 역사적으로 세계에서 에딘버러의 역할을

이해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우리가 자랑스러워하는 부분뿐만 아니라 솔직히 부끄러운 부분도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스코틀랜드.

벨기에 사람들은 국가에서 가장 오래 재위한 왕인 레오폴드 2세의 동상을 철거할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그들의 삭제를 요구하는 온라인 청원은 수만 명의 서명을 얻었고 일부 반인종주의 시위대는 더 직접적인 조치를 취했습니다.

겐트 시의 식민 시대 왕의 흉상은 붉은 페인트로 덮여 있었고 머리에는 “숨을 쉴 수 없다”라는 문구가 적힌 천으로 덮여 있었습니다.

이 천은 조지 플로이드가 백인 경찰관이 목에 무릎을 꿇고 마지막으로 했던 말을 떠올리게 하여 최근 시위로 이어졌습니다.

앤트워프에서는 또 다른 왕의 동상이 시위대에 의해 불을 질렀고, 나중에 관리들에 의해 제거되었으며 박물관으로 옮겨졌다고 말했습니다.

수도 브뤼셀에서는 동상에 “암살자”라는 단어가 새겨져 있었습니다.

레오폴드 2세는 1865년부터 1909년까지 벨기에를 통치했지만 콩고 민주 공화국에서 그의 끔찍한 유산으로 가장 잘 기억됩니다.

1885년에서 1908년 사이에 유럽에서 가장 작은 국가 중 하나의 군주는 당시 콩고 자유국으로 알려진 DRC를 자신의 개인 식민지로 만들었습니다.

그는 그곳을 거대한 노동 수용소로 바꾸어 고무 무역으로 많은 돈을 벌었습니다. 노예 노동에 저항하는 사람들은 종종 총에 맞았고

레오폴드의 군대는 희생자들의 손을 모으라는 명령을 받았습니다.More News